[하이투자증권] 아이앤씨 - 스마트에너지와 더불어 스마트 홈에 날개를 달다
[하이투자증권] 아이앤씨 - 스마트에너지와 더불어 스마트 홈에 날개를 달다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9.06.24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홈 핵심인 생활가전 IoT 증가로 수혜예상 
한전AMI사업과 도로공사LED도입으로 실적상승

아이앤씨( 코스닥 052860 I&C Technology Co., Ltd. KIS-IC : 반도체 및 반도체장비 | KRX : 반도체 | KSIC-10 : 발광 다이오드 제조업)는 1996년 비메모리 반도체칩의 제조와 판매를 주요 사업목적으로 하여 설립돼 2009년 코스닥에 상장했다. 주력사업은 ▷스마트에너지 ▷무선사업 ▷멀티미디어 ▷전기화재방지 등으로 구성된다. 스마트에너지 사업의 주요 고객사는 한국전력과 통신사이다. 무선사업부문의 주요고객은 가전회사이고 멀티미디어 사업의 주요고객은 라디오와 전자업체다. 연결대상 종속법인으로 반도체설계과 제조기업인 글로베인을 거느리고 있다.

아이엔씨는 스마트에너지 사업을 확장중이 있으며 외형은 축소흐름으로 보이면서 수익성 역시 큰 폭으로 하락세를 보였다. 동사는 비메모리 반도체칩의 제조와 판매를 주요 사업목적으로 1996년 11월에 설립돼 2009년 10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주요 사업부문은 ▷ 스마트에너지사업 (AMI용 PLC모뎀 DCU 조명제어모뎀 등) ▷ IoT사업(WiFi 칩&모듈) ▷Mobile TV사업 ▷ Digital Radio사업 등으로 구분된다. Digital Radio 사업(DAB DAB+ 칩&모듈)을 펼쳐온 글로베인을 연결대상 종속기업으로 거느리고 있다.

아이엔씨는 Wi-Fi 칩 & 모듈의 수요 증가에도 불구하고 스마트에너지 사업부문의 매출이 줄어들고 자회사인 글로베인의 부진으로 외형은 지난해에 비해 축소흐름을 보이고 있다. 원가구조가 개선됐으마 인건비 경상연구개발비 등의 증가 로 인해 판관비 부담이 확대되면서 영업이익률과 순이익률은 전년에 비해 큰 폭으로 하향세를 나타냈다. 다만 Wi-Fi를 활용한 전자제품이 다양화되면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무선사업 부문의 성장과 한국전력공사에 대한 AMI 4차사업 재개 등으로 매출증가세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엔씨의 주력사업 항목중 하나인 AMI는 Advanced Metering Infrastructure로 ‘지능형 원격 검침 장치’ 또는 ‘지능형검침인프라’라고 불리운다. AMI는 전력량계와 PLC(Power Line Communication 전력선 통신) 무선 등의 통신망과 연결돼있어 ▷전기사용량 ▷시간대별 요금 등의 데이터를 수집해서 양방향으로 제공한다. AMI를 설치하면 소비자가 전기 사용량과 예상 요금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아이엔씨의 최고경영권은 박창일 대표이사가 맡고 있다. 동사의 설립일은 1996년 11월15일이고 상장일은 2009년 10월 6일이다. 종업원수는 2019년 3월 기준 107명이며 그룹명은 아이앤씨테크놀로지다. 본사의 소재지는 경기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255번길 24다. 감사의견은 적정으로 한울회계법인에서 제시했다. 주거래은행은 우리은행 가락동중앙지점이다. 주요품목은 ▷전자시스템 ▷반도체부품 ▷반도체칩 제조 도소매 ▷소프트웨어 개발 등이다. 특기사항으로 2013년 6월5일 카이로넷을 흡수합병한 바 있다. 평균연봉은 2019년 3월 기준 5000만원에서 7000만원 미만이다.

아이앤씨의 시가총액은 913억원으로 시총순위는 코스닥 679위다. 상장주식수는 1579만5038주이며 액면가는 500원 매매단위는 1주식이다. 최근 주총일은 2019년 3월27일이며 전자투표도 도입했다. 외국인보유지분은 0.00%다. 52주 최고 최저가는 6070원 2835원이다. 동사는 발광다이오드 제조업종에 속해있으며 매출기준으로 23위다. 1~5위 기업현황은 SK하이닉스 신성이앤지 서울바이오시스 루멘스 에스에프에이반도체 등이다.

아이앤씨는 한전 AMI(지능형전력계량시스템) 사업프로젝트에 대한 최대 공급사로 IoT WiFi 칩을 전문적으로 제조해왔다. 사업환경은 ▷전세계 반도체 시장은 디지털기기의 소형화 스마트화와 홈 스마트시스템 개발로 성장세가 진행중이며  ▷국내 반도체 시장은 스마트기기를 포함한 가전제품, 자동차 등의 수요에 영향을 받아왔고 ▷ 초고속 무선통신망 시대에 맞춰 DMB칩 없이 데이터로 방송을 볼 수 있도록 해주는 대체제가 등장했다. 경기변동과 관련 동사는 ▷휴대폰 휴대용 멀티미디어시장 업황의 영향을 받고 있으며 ▷결제를 미 달러로 하고 있어 원달러 환율 동향에 민감한 편이다. 

아이앤씨의 주요제품은 ▷스마트에너지사업 = PLC 칩 PLC-AMI 모템 CU LTE-AMI 모뎀 LED조명제어모뎀 제어기 ▷무선사업 = Wi-Fi(802.11n) 칩 & 모듈 ▷ 멀티미디어 사업 = DAB칩&모듈 완제품 등으로 구성된다. 원재료는 ▷스마트에너지 사업부문 = Wafer 칩 전자부품 ▷무선사업부문 = Wafer 칩 ▷멀티미디어 사업부문 = Wafer 칩 등이다. 동사의 실적은 DMB 탑재 휴대폰 수요의 증가가 진행되면 수혜를 입어왔다. 동사의 재무건전성은▷중상위등급이었고 ▷부채비율32% ▷유동비율153% ▷자산대비차입금비중20% ▷이자보상배율24배 등으로 요약된다. 진행중인 신규사업은 미공개상태다.

 

 

아이앤씨(052860) 스마트에너지 및 스마트 홈 날개를 달다


종목리서치 | 하이투자증권 이상헌 |

스마트에너지: 한국전력 AMI 사업 및 도로공사 LED 조명제어 최대 수혜

한국전력 AMI (Advanced Metering Infrastructure)사업은 2020 년까지 전국 2,250 만 가구에 AMI 를 공급하는 사업으로 3 차까지 약 780 만 가구에 설치되었고, 현재는 약 400 만호의 4 차 AMI 사업이 진행 중에 있다.

이러한 한국전력 AMI 사업에 동사는 2016 년부터 참여하여 2016 년 2 차 및 2017 년 3 차 AMI 사업용 PLC 모뎀, DCU, LTE 모뎀 공급을 완료하였으며, 2018 년부터 4 차 AMI 사업용 PLC 모뎀, DCU, LTE 모뎀을 공급 중에 있다.

4 차 AMI 사업의 경우 지난해 하반기 보안모듈 검증으로 지연되었으나 보안모듈 검증이 완료됨에 따라 올해 초부터 수주 잔여 물량의 발주가 순차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향후에도 한국전력 AMI 사업 5 차와 6 차가 1,070 만호를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진행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동사에게 수혜가 기대된다. 


스마트 홈: 생활가전 IoT 증가로 수혜 기대

IoT 솔루션은 다양한 전자제품에 Wi-Fi 칩이나 모듈을 탑재하여 사용자가 원격으로 전자제품 제어가 가능하도록 하는 것이며, 가전업체는 IoT 솔루션을 이용하여 사용자의 원격제어 및 사용패턴 등의 데이터를 수집 및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수 있다.

무엇보다 스마트홈 시장이 성장함에 따라 다양한 생활가전에 IoT 가 빠른 속도로 보급되고 있다.

DAB 와 더불어 신규사업인 ANC, 스마트 아크 차단기 등 성장성 가시화

DAB 시장이 유럽 각국별 FM 라디오의 디지털 라디오 전환시기 도래로 향후 시장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동사의 DAB 칩과 모듈 등의 매출이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동사는 ANC(능동소음제거) 칩을 개발 완료하여 이어폰/헤드폰, 차량 내 소음 제거, 보청기 등에 적용을 추진하고 있어서 향후 성장성 등이 기대된다. 

한편, 스마트 아크 차단기는 불꽃(아크)이 지속해서 발생하면 자동 또는 원격으로 전력을 차단, 화재를 원천적으로 막을 수 있는 것으로서 지방자치단체와 정부 차원의 아크차단기 도입 법제화가 진행되면, 관련 사업 진행 속도가 더욱 빨라지면서 성장성 등이 가시화 될 수 있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선유도역1차아이에스비즈타워) 1703호
  • 대표전화 : 02-6392-7006
  • 팩스 : 0507-514-600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수
  • 법인명 : 한반도경제
  • 제호 : 한반도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3
  • 등록일 : 2018-05-28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윤지원
  • 편집인 : 길한림
  • 한반도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반도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hanbando.biz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