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의 암호화화폐 거래소 ‘AIS-X,’ 몽골 금융기관과 파트너십 구축… 2019년3월부터 통합 재무 서비스 개시
몽골의 암호화화폐 거래소 ‘AIS-X,’ 몽골 금융기관과 파트너십 구축… 2019년3월부터 통합 재무 서비스 개시
  • 남상원 기자
  • 승인 2018.12.24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S-X는 단순히 암호화화폐 거래 서비스 이상을 제공하는 거래소이다. 일본인으로서 AIS를 설립한 다키가와(Takigawa)와 곤도(Kondo)는 향후 암호화화폐와 블록체인 이용이 확대되고 몽골 경제가 성장할 것이란 점에 관심을 기울였고 몽골의 우수한 연결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AIS 비즈니스를 시작했다.

AIS-X는 고객에게 편리함을 더해주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통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몽골의 금융 기관들과 사업 제휴관계를 구축했는데 몽골의 금융 기관 3곳이 AIS-X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첫 번째 금융기관은 몽골국립투자은행(National Investment Bank of Mongolia, 이하 ‘NI 뱅크’)으로 NI뱅크는 2014년 몽골은행협회(Mongolian Bankers Association)로부터 ‘몽골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고객 서비스’상을 수상했고, 2015년에는 글로벌 뱅킹 및 파이낸셜 리뷰(Global Banking and Financial Review)로부터 ‘몽골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 은행’상을 수상했다. NI BANK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AIS-X의 고객들은 전 세계 법정통화로 예금과 인출을 할 수 있게 되고, 이자율이 높은 정기예금을 관리할 수 있는 선택권(예: USD, EUR, MNT, CNY, JPY)을 제공받게 된다. 또한 AIS-X는 NI 뱅크 직불 카드를 발급할 수 있게 함으로써 예금 인출 시 고객이 더욱 편리해지도록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두 번째 금융 기관은 내셔널 시큐리티스(National Securities)이다. National Securities 는 기업공개 시 주 간사회사가 될 수 있는 완전한 라이선스를 보유한 증권회사이다. National Securities와의 제휴를 통해 AIS-X의 고객은 전세계의 증권을 사고 팔 수 있게 된다. 앞으로 AIS-X 교환 토큰이 직접 사용되는 증권 거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을 갖고 있다.

세 번째로는 익스프레스 파이낸스 서비스(Express Finance Service, 이하 ‘EFS’)인데 EFS는 대출 업무를 수행하는 금융기관이다. AIS-X의 고객은 EFS와 제휴를 통해 암호화화폐를 담보로 제공해 암호화화폐나 법정통화로 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런 담보 대출을 이용함으로써 고객은 자금이 필요할 경우 암호화화폐를 매각하지 않아도 되고 매각 시점에 적용되는 세금 부담에서 자유로울 수 있다.

또한 AIS-X는 인공지능 컨시어지(AI Concierge)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이 서비스는 인공지능(AI)이 사용자의 행동 특성을 분석하고 각 사용자의 개별 특성에 가장 적합한 투자 조언을 제공한다. AIS의 강점은 이 기술을 통해 투자에 능숙하지 않는 초보자나 그 밖의 사용자들을 유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자세한 내용은 유투브(https://youtu.be/f8ApLLtuLYQ) 영상 참조.

AIS-X에서는 ‘AIS’라는 교환 토큰이 발행된다. 또한 통합 금융 서비스 외에도 두 가지 형태의 비즈니스(이중 채굴, Double Mining)와 이들 비즈니스에서 발생하는 수익의 일부를 AIS 토큰 보유자에게 분배하는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가장 우선순위를 두고 있는 사업은 암호화화폐 채굴(cryptocurrency mining)이다. 몽골의 전기료는 다른 나라들에 비해 저렴하며 여기에 추운 날씨가 더해져 몽골은 더할 나위 없이 암호화화폐 채굴에 적합한 나라가 된다. AIS-X는 바이칼(Baikal)의 채굴 기계를 특별히 맞춤 제작했고 이에 따라 효율성을 극대화해 채굴할 수 있게 해준다.

중점을 두고 있는 두 번째 사업으로 AIS-X는 자원(광산)을 채굴하는데 이로서 AIS-X는 자원 채굴 활동을 수행하는 세계 최초의 암호화화폐 거래소가 된다. 몽골은 풍부한 지하 자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금, 은, 몰리브덴과 같이 산업에 없어서는 안 될 희귀 금속들이 매장되어 있다. AIS-X는 몽골 최대의 광산기업인 샤린 골(Sharyn Gol JSC)과 파트너십 계약을 협의 중에 있으며 직접 투자를 통해 자원 채굴 프로젝트에 참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길 26 (선유도역1차아이에스비즈타워) 1703호
  • 대표전화 : 02-6392-7006
  • 팩스 : 0507-514-600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수
  • 법인명 : 한반도경제
  • 제호 : 한반도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3
  • 등록일 : 2018-05-28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윤지원
  • 편집인 : 길한림
  • 한반도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반도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hanbando.biz
ND소프트